마냥 방치 중이던 제 블로그도 방문자 100만 명을 돌파했습니다. 그중 상당수가 허수겠지만 일단 자축을 합니다. (-_-;;)

조금 있으면 아이폰4를 사용한 지 1년이 다 되어 갑니다. 다른 기능도 많이 사용하긴 하지만 저는 음악을 많이 듣는데요. 아이폰에서 음악을 들으면 들은 횟수나 마지막으로 재생한 시간 등의 정보가 아이튠즈에 나타나 이 정보를 바탕으로 '스마트 재생목록'을 만들 수 있습니다. (이 부분을 모르시는 분들은 검색창에 '스마트 재생목록'이라고만 쳐도 많은 글이 나오니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꽤 유용한 기능입니다.

한동안 스마트 재생목록을 잊고 지냈는데 최근에 음악을 많이 넣으면서 확인했더니 재생횟수가 전혀 기록되지 않고 있었습니다. (현재 제 사용환경은 아이폰4 + iOS 5.1 + 아이튠즈 10.6.0.40 입니다.) 당연히 '스마트 재생목록'을 사용할 수도 없었습니다. 해결법을 찾아봤지만, 국내 사이트에는 '자동 동기화'를 사용해야 한다(저는 음악을 수동으로 관리하고 있습니다.), '초기화를 해야 한다.' 등의 이야기밖에는 없더군요. 구글에서 검색한 끝에 간단한 해결방법을 찾았습니다. iCloud 백업을 사용하지 않으면 됩니다. (iCloud 백업의 장단점은 이곳을 참고하세요.)

iCloud를 많이 이용하시는 분들도 있겠지만 저는 거의 이용한 적이 없습니다. iCloud 백업 대신 컴퓨터에 직접 연결하여 백업하면 되므로 iCloud 백업을 사용하지 않는다고 큰 문제가 생기는 것도 아닙니다. 만약 iCloud 백업이 본인에게 필수적이라고 생각하시면 '음악 자동 동기화' 사용을 고려해보시기 바랍니다.

iCloud 백업을 사용하지 않는 방법은 간단합니다.

1. 아이튠즈를 실행하고, 아이폰 등의 기기를 연결합니다. (시작 전에 동기화 설정을 다시 한번 확인하시기 바랍니다.)본인의 장비를 선택하고 요약 탭에서 '이 컴퓨터에 백업'을 선택하고 적용을 누릅니다.



2. 끝입니다. 컴퓨터와 분리한 후 음악을 재생시켜서 한, 두 곡 정도 끝까지 들어보세요.

3. 다시 기기를 컴퓨터와 연결한 후 아이튠즈를 실행하여 동기화를 합니다. 그리고 음악 탭을 눌러봅니다.

4. 정상적으로 재생횟수가 기록되고 있는 걸 확인할 수 있습니다. 아쉽게도 기존에 음악을 들었던 횟수는 포기해야 합니다.


마지막으로 무손실 음원을 변환해서 들으시는 분들은 '음악을 완벽히 변환해 보자' 이 글을 꼭 읽어보세요. 처음엔 FLAC을 ALAC으로 변환해서 넣어 들었지만, 점점 용량의 압박으로 나중에 음악 넣을때는 mp3 VBR V2로 변환해서 넣었는데 음질이 좀 불만이었습니다. 지금은 모든 음악을 저 글 쓰신 분이 추천하신 M4A 224Kbps 설정으로 변환해서 넣었는데 음질도 용량도 모두 만족입니다. 지금 아이폰에 2,154곡 정도를 넣었는데 용량은 15.7gb를 차지하고 있네요. 느낌만 그런지는 모르겠지만, 배터리도 덜 다는듯한 느낌도 듭니다. (변환 후에 가사 깨짐 현상이 있던데, 전 가사를 사용하지 않아서... )

  1. BlogIcon 궁시렁 2012.03.20 16:42

    저는 아이클라우드에 백업도 사용하고 있지 않지만 재생횟수가 제대로 올라가지 않습니다. ㅠㅠ
    자동 동기화를 해야 올라가는 것 같은데 저도 수동으로 파일을 관리하는지라 자동으로 바꾸면 엉망진창이 되고... 딱히 수가 없어요.

    • BlogIcon 러빙이 2012.03.25 19:04 신고

      약간 버그가 있는것 같기는 합니다.
      (처음에 저는 iCloud 계정을 지우기도...)
      고생끝에(?) 저는 이제 자동 동기화로 설정을 바꿨습니다.

윈도우7을 사용한 지 꽤 지났음에도 홈 네트워크를 통한 다른 컴퓨터와의 공유는 사용할 일이 전혀 없었습니다. 집에 있던 컴퓨터 2대 중 하나가 고장이 나 그냥 버렸기 때문이지요. 문제는 어제부터 발생했습니다. 이번에 노트북이 하나 생기게 되었는데 무선 랜으로 연결하면 제 컴퓨터가 네트워크 상에 보이는데, 일반 랜선을 꽂아 연결하니 전혀 데스크톱 컴퓨터가 보이지 않았습니다.


문제는 바로 '제어판 -> 네트워크 및 공유 센터 -> 고급 공유 설정'에서 네트워크 검색이 활성화되지 않았기 때문에 발생한 일이었습니다. 그래서 간단히 '네트워크 검색 켜기'를 선택하고 저장하면 되겠지!! 했는데 그게 아니었습니다. 아무리 '네트워크 검색 켜기'를 선택하고 저장하여도 전혀 변경되지 않는 것이었습니다.

이것 때문에 한참을 고생했는데 다행히 해결 방법을 찾았습니다. 문제는 아마도 윈도우7의 서비스를 정리하다 발생한 것으로 추측됩니다. (SMART란 프로그램으로 서비스를 정리했었습니다.)


'시작 -> services.msc 엔터' 혹은 '시작 -> 제어판 -> 관리도구 -> 서비스'로 들어갑니다.
이름 부분을 클릭하여 이름순으로 정리해주고 키보드에서 f를 누르세요. 그러면 f로 시작되는 이름의 서비스들이 보일 것입니다.

Function Discovery Provider Host 와 Function Discovery Resource Publication이 사용 안 함으로 설정되어 있는지 확인해보세요. 만약 사용 안 함으로 되어 있다면 더블클릭하여 시작유형을 '자동'으로 바꿔주세요.

시작 유형을 자동으로 선택하시고, 시작 버튼을 누르시면 됩니다. (두 서비스 모두 같은 방식으로 설정하시면 됩니다.)

자! 이제 다시 '제어판 -> 네트워크 및 공유 센터 -> 고급 공유 설정'에서 네트워크 검색을 활성화 시켜주시면 다른 컴퓨터에서 보이지 않던 컴퓨터가 보이게 될 것입니다.

  1. chris 2011.08.18 23:35

    그래도 않되요 ㅜㅜ

  2. 문군 2011.12.04 02:16

    와아~ 이거때문에 한참을 고생했는데 한방에 해결되었네요! 정말 고맙습니다!

  3. 찾았다 2012.01.06 22:38

    네트워크 검색 기능을 사용하려면 DNS 클라이언트, 함수 검색 리소스 게시, SSDP 검색 및 UPnP Device Host 서비스가 시작되어 있고, 네트워크 검색 기능이 Windows 방화벽을 통과하여 통신할 수 있으며, 다른 방화벽으로 인해 네트워크 검색이 방해를 받지 않아야 합니다. 이 중에서 일부 조건만 만족하는 경우 네트워크 검색 상태가 사용자 지정으로 표시됩니다.

    여기서 SSDP로 시작하는것 UPnP로 시작하는것 DNS로 시작하는 것을 켜주어야 합니다.

    도움말에서 찾았네요.

  4. 님짱 2012.09.21 01:10

    와 덕분에 해결 잘했습니다 ㅎㅎ 복받으세요 ^^

  5. ㅇㅇ 2013.06.07 08:48

    필독하세요 ! DNS CLIENT 더블클릭해서 자동해주시고 시작 누르시면 만병통치약입니다~

  6. 유미 2014.02.14 22:27

    삼성노트북인데 제어판에 네트워크및공유센터가 업네요

  7. 우사양반 2014.09.02 22:35

    이것때문에 한동안 고생했었는데 글쓴이분 그리고 댓글 달아주신분들 덕분에 무사히 성공했네요.
    다들 정말 감사합니다 ㅠㅠ

  8. BlogIcon ㄷㄷ 2015.06.06 22:16

    아니저
    로컬 컴퓨터에서 Function Discovery Resource Publiccation 서비스를 시작하지 못했습니다 오류 사용가능한 저장소가부족해 이작업을마칠수릆습니다 라는데어째야돼죠

  9. 시원 2016.05.17 19:47

    몇시간을 공유기 컴퓨터 이것 저것해도 안되었는데 이런 해결책이 있었네요
    한방에 되네요
    고수님 감사합니다

  10. 하응수 2017.01.19 13:33

    감사합니다. 덕분에 문제해결되었습니다

+ Recent posts